향군소식/보도자료 2018.09.04 12:04

김진호 향군 회장, 틸러리·샤프 전 사령관과 한미동맹 강조

 

【서울=뉴시스】오종택 기자 = 김진호 대한민국재향군인회 회장은 3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에서 존 틸러리와 월터 샤프 전 연합사령관을 만나 한미동맹 강화 등 한반도 안보 현안을 논의했다.

 

김 회장은 틸러리 장군과 오찬 회동에서 굳건한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주한미군기지 이전 소식과 조건에 기초한 전작권 전환, 현 정부의 한반도 안보정책 등에 대해 폭넓은 대화를 나누고 전폭적인 지지를 요청했다.

 

 

틸러리 장군은 "멀리 워싱턴을 방문하여 자신을 찾아준데 대해 감사하다"며 "앞으로 한국정부와 재향군인회에서 추진하는 정책에 대해 요로와 지인을 통해 미국정부에 협조하고 전달하는 창구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화답했다.

 

김 회장은 월터 샤프 주한미군전우회장(전 한미연합사령관), 존 존슨, 버나드 삼프 전 미8군사령관 등과 만찬을 함께하며 한미동맹과 한반도 안보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김 회장은 두 단체가 긴밀한 협력관계를 이루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체제가 구축 될 수 있도록 한미동맹을 더욱 강화시켜 나가자고 제안했다.

 

샤프 회장은 "주한미군전우회가 한국 재향군인회와 카운터 파트너로서 긴밀한 공조로 역할분담을 모색해 한미동맹을 강화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 회장은 미국 방문 첫 일정으로 알링턴 국립묘지에 참배하고, 한국전참전비와 베트남전참전비에 헌화했다.

 



■ 관련 보도 기사

뉴시스:http://www.newsis.com/view/?id=NISX20180831_0000405968& cID=10301& pID=10300

데일리한국:http://daily.hankooki.com/lpage/politics/201808/dh20180831141643137530.htm

코나스:http://www.konas.net/article/article.asp?idx=52121

뉴데일리:http://www.newdaily.co.kr/site/data/html/2018/08/31/2018083100125.html

아시아투데이:http://www.asiatoday.co.kr/view.php?key=20180902010000399

이서울포스트:http://www.eseoulpost.net/news/articleView.html?idxno=74655

국방일보:http://kookbang.dema.mil.kr/kookbangWeb/view.do?parent_no=46& bbs_id=BBSMSTR_000000000138& ntt_writ_date=20180903

 

 

  

posted by 이영서_전산부장 korv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향군소식/공지사항 2018.08.09 09:31
향군의 변화와 혁신

사진으로 본 향군 활동상

향군의 변화와 혁신

언론에 비친 향군

주요 연설문

 

☞ 클릭해 보세요 !!!!  http://www.korva.or.kr/board_view.asp?tables=k_b_notice&id=853


 

 

 


 



posted by 이영서_전산부장 korv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재향군인회 신문 2018.08.07 12:11

https://bit.ly/2Mq6UM2


2018년 8월 재향군인신문

'재향군인회 신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재향군인신문 2018년 8월호  (0) 2018.08.07
posted by 이영서_전산부장 korva

댓글을 달아 주세요

6.25 전쟁영웅 2018.08.03 10:44

지금으로부터 68년 전 여름, 안동에서는 북한군의 남진을 막기 위해 치열한 접전이 벌어졌는데요,  안동지구 전투의 영웅, 허봉익 육군 대위가 8월의 6.25전쟁영웅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안동지구 전투는 6.25전쟁 초기, 국군과 유엔군이 낙동강 방어선으로 철수하기 직전에 국군 제8사단과 수도사단 1연대가 안동지역에서 북한군 제12사단과 제8사단 소속 일부 병력의 침공을 4일 동안 저지한 방어전투였습니다.


1950년 7월 31일 새벽, 북한군 제12사단은 전차를 선두로 대대적인 공격을 감행하였습니다.

이 무렵 육군본부는 낙동강 방어선을 형성 계획에 따라 7월 31일 24시를 기해 안동에서 철수할 것을 결정하고, 명령을 하달하였습니다.


▲ 1950년 7월 말, 안동에서 지도를 살피는 장교들 (출처: 국사편찬위원회)


이에 따라 국군 제8사단은 낙동강 전선으로 철수 작전을 진행하였습니다.

그러나 북한군 1개 연대와 접전을 벌이고 있던 제16연대는 철수명령을 뒤늦게 받았고, 북한군에게 포위당하여 각개로 철수하게 됩니다. 이 과정에서 장교 21명, 병사 814명이 전사하고 실종되는 피해를 입었습니다.


▲ 1950년 8월, 안동에서 떠나는 피난민들 (출처: 국사편찬위원회)


이때 제3대대 3중대장 허봉익 대위는 2개 소대 병력을 인솔하여 북한군 2개 대대 병력과 *백병전을 벌였습니다. 그가 지휘하는 제3중대는 북한군 1개 중대를 격멸하고 포위망 돌파를 위해 고군분투했지만, 이 과정에서 적의 포격과 수적 열세로 허봉익 대위는 전사하고 말았습니다.


*백병전 : 적과 근접해 있어 사격이 이루어지지 않으므로 육박하여 칼․창․총검 등으로 싸우는 전투.

‘육박전’이라고도 함. 


▲ 1950년 안동 근교에 이루어진 미 공군의 폭격 (출처: 국사편찬위원회)


1950년 8월 2일 안동지구전투에서 전사한 허봉익 대위. 장렬하게 산화한 그의 유해는 국립서울현충원에 안장되었고 정부는 그의 공적을 기려 1954년, 태극무공훈장을 추서하였습니다.


▲ 태극무공훈장 (출처: 대한민국 상훈)


임전무퇴의 정신으로 대한민국을 수호했던 허봉익 대위. 8월의 6.25전쟁영웅, 허봉익 육군 대위를 기억해주세요!

출처: http://mpva.tistory.com/5262?category=282590 [국가보훈처 대표 블로그 - 훈터]

posted by 이영서_전산부장 korva

댓글을 달아 주세요

Korean Veterans Association 2018.07.19 16:07

korean veterans association Recent Activities

 

 

 

 

'Korean Veterans Associati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korean veterans association Recent Activities  (0) 2018.07.19
KVA English  (0) 2018.04.04
korean veterans association silde  (0) 2018.04.04
posted by 이영서_전산부장 korva

댓글을 달아 주세요

6.25 전쟁영웅 2018.07.13 08:07

6.25전쟁 당시 강원도 영월 지역을 지키기 위해 목숨 바친 김해수 경찰 경감과 석상익 경찰 경위가 7월의 6.25전쟁영웅으로 선정되었습니다!



6.25전쟁 개전 초기에는 전쟁에서 우위를 점한 북한군의 공세가 강하게 이루어졌고 1950년 7월 1일, 상당수의 강원도 경찰은 남하를 선택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그러나 강원도 영월은 10만kw 규모의 화력발전소가 있는 요충지였습니다. 때문에 강원도비상경비사령부는 조국을 수호하기 위한 결단을 내리고 전경 제8대대를 포함한 영월 방어부대를 편성합니다.


▲ 1956년 영월발전소 (출처: 국가기록원)


7월 2일을 시작으로 영월에서는 수차례의 공방전이 이루어집니다. 영월지구 전투부대는 일시적으로 영월을 점유하는데 성공하지만 북한군의 공세로 결국에는 후퇴하게 됩니다.


▲ 1950년 7월, 전경대의 모습 (출처: 국가기록원)


하지만 강원도 전투경찰은 물러나지 않았습니다. 7월 7일, 상동지역 전경 제8대대 제1중대장 김해수 경감이 이끄는 47명의 결사대가 구성되고 재공격을 준비합니다.


7월 8일 오후 2시경 녹전리의 송현고개를 넘어선 김해수 경감과 결사대는 북한군과 마주치게 됩니다. 결사대는 선제공격을 가하고 백병전을 불사하는 투혼을 발휘하여 싸웠습니다.


▲ 전투가 일어났던 영월군 녹전리 (출처: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그러나 결사대는 대병력을 앞세운 북한군에 포위당하고 맙니다. 적의 거센 공격 속에서 김해수 경감은 박격포탄에 맞아 전사하고, 그를 대신하여 석상익 경위가 결사대를 지휘하여 항전합니다. 하지만 석상익 경위마저 전사하게 되고 전투는 24명 전사, 7명 부상, 적 73명이 사살되며 끝이 납니다.


김해수 경감, 석상익 경위가 이끈 결사대는 영월을 회복하는 데는 실패하였습니다. 그러나 강원도 전투경찰의 녹전리에서의 용맹한 전투는 적의 진격을 지연시키는 데 크게 기여했습니다.


필사의 전투가 벌어졌던 영월 녹전리. 현재 이곳에는 ‘호국경찰전적비’가 강원도 전투경찰들의 기개만큼이나 위풍당당하게 서있습니다. 또한 6.25전쟁에 참전한 강원도 전투경찰들의 공헌을 기리기 위해서 매년 이곳에서 녹전리 전투의 추념행사가 거행되고 있습니다.


▲ 호국경찰전적비 (출처: 현충시설정보서비스)

▲ 녹전전투 추념제전 (출처: 강원지방경찰청)


68년 전 7월은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웠습니다. 

영월을 사수하기 위해 결사적으로 항전한 김해수 경감·석상익 경위, 그리고 강원도의 전투경찰.

나라를 위해 목숨 바쳐 헌신한 그들을 기억해주세요.



출처: http://mpva.tistory.com/category/궁금-터[호국보훈이야기]/이달의 6·25전쟁영웅 [국가보훈처 대표 블로그 - 훈터]

posted by 이영서_전산부장 korva

댓글을 달아 주세요

6.25 전쟁영웅 2018.06.04 12:58

1950년 6월 25일, 6.25전쟁 발발 당일 북한군이 춘천 지역을 공격하자 임부택 연대장이 지휘하는 제6사단 7연대는 효과적으로 화력을 운용하여 이를 격퇴하였습니다.



이어, 7월 충북 음성 동락리 전투에서는 북한군 15사단 48연대를 기습 공격하여 개전 이래 통쾌한 첫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이 전투의 승리로 부대원 전원은 1계급 특진의 영예를 부여받았고, 국군은 진천-음성을 잇는 방어선을 형성할 수 있었습니다.

1951년 4월, 용문산에서는 중공군 3개 사단의 공격에도 반격하여 6.25전쟁 사상 최대의 전승을 기록했습니다.

또한, 1953년 7월 11사단장 재임 시에는 휴전 전투라고 일컫는 삼현지구 반격 작전에서 중공군 4개 사단의 공세를 저지하여 현재의 휴전선을 확보하는 데 크게 공헌하였습니다.

임부택 소장은 적의 지휘관이 그를 사로잡으라는 특별 지시를 내릴 정도로 전쟁 기간 내내 탁월한 지휘력과 용맹성을 발휘해 두 차례의 태극무공훈장을 받았습니다.

임부택 소장은 6.25전쟁 기간 내내 최전방으로 나가 목숨을 아끼지 않고 전투에 임하며 대한민국을 수호하였습니다.

기억하고 감사하고 추모하는 호국보훈의 달, 6월의 6.25전쟁영웅인 임부택 육군 소장을 함께 기억해 주세요.

[국가보훈처 대표 블로그 - 훈터]

posted by 이영서_전산부장 korv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향군소식/보도자료 2018.05.28 16:49
  • 김진호 향군 회장, 美 '해외참전용사회장'에 명예회원증 수여
  • 김진호 "한국 정부의 한반도 평화정착 노력에 VFW의 적극적인 지원" 당부
    하먼 VFW 회장 "북핵문제 완전 해결돼 남북 관계 발전하고 평화 정착되길"

 

posted by 이영서_전산부장 korv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향군소식/공지사항 2018.05.14 12:30

http://cafe.daum.net/korva-mc

posted by 이영서_전산부장 korva

댓글을 달아 주세요

6.25 전쟁영웅 2018.05.08 14:32

김현숙 대령은 191574일 평양에서 태어나 일본 동경체육전문학교를 졸업하고 평양 강동여중 체육교사로 근무했습니다.

 

1949년 예비역 육군 소위로 임관한 김현숙 대령은 이듬해 6.25전쟁이 발발하자 수많은 어린 남학생들이 군에 입대하는 모습을 보고 여자라고 해서 가만히 있을 수 없다고 판단했습니다. 이어 김 대령은 이승만 대통령에게 여자의용군 모집을 건의했습니다.

 

남녀를 막론하고 이 시국을 재인식하여 국가총력으로 최후의 평화를 획득할 때까지 싸워야 할 것이다.


- 김현숙 대령이 발표한 여자의용군 모집 담화문 중에서

 

 

19508, 여자의용군 모집에 대한 담화를 직접 발표한 김현숙 대령은 육군 제2훈련소 예속으로 여자의용군교육대를 창설하고 초대 교육대장으로 취임하였습니다.

김 대령은 여자의용군을 몸소 가르치며 여자배속장교 출신들을 규합하고 지휘관, 참모 등의 임무를 부여하여 여자의용군 1, 2874명을 양성해냅니다.

 

여자의용군 교육대 발족 (출처 : 전쟁기념관)

 

여자의용군 훈련 (출처 : 국가기록원)

 

이들은 6.25전쟁 동안 국군의 일원이 되어 정보 및 첩보수집, 선무활동, 모병업무 등 국가를 구한다는 신념으로 전방위 활약을 펼쳤습니다.

 

김현숙 대령은 19533, 여군 최초로 대령으로 진급하였습니다. 같은 해 9월에는 최초의 여군기를, 19548월에는 미국 대통령으로부터 공로훈장을 받았습니다.

김 대령은 19609, 초대 여군처장으로 전역하였습니다.

 

미국 육군공로훈장 (출처 : 국가기록원)

조국이 위태로울 때 기꺼이 응답한 자랑스러운 군인, 김현숙 대령! 대한민국 여군 창설과 발전의 주역이었던 5월의 6.25전쟁영웅, 김현숙 육군 대령을 기억해 주세요.

 




출처: http://mpva.tistory.com/category/궁금-터[호국보훈이야기]/이달의 6·25전쟁영웅

[국가보훈처 대표 블로그 - 훈터]

posted by 이영서_전산부장 korva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